본문 바로가기
여행/대만

대만 예류지질공원 - 둘째날 아침

by jyejye 2017. 10. 18.
반응형

가족과 함께하는 대만 3박4일 패키지 여행 둘째날입니다. 첫째날에 고궁박물관, 용산사, 스린야시장을 봤고 둘째날은 예류지질공원(야류해양공원), 스펀, 지우펀, 101타워를 갔습니다. 아침일찍 나와서 숙소에서 1시간정도 차로 갔던 것 같아요. 타이베이 북부 해안에 있으며 침식과 풍화 작용으로 인해서 자연적으로 만들어진 희귀한 모양의 바위들이 많이 있습니다. 태어나서 처음보는 형태인 것 같아요. 날씨가 그렇게 좋은 편은 아니었는데 관광객이 정말 많았습니다. 대부분 중국인들로 보여요. 성수기에 사람이 많을경우 유명한 바위는 줄서서 사진찍는다고 하네요


대만 예류지질공원

▲ 아침 일찍 첫코스로 왔는데도 사람이 많았습니다.


대만 관광버스

▲ 가는 길에 가이드가 대만 전체 기후와 지형등등에 대해서 설명해주셨어요.


야류해양공원

▲ 공용 주차장에 주차하고 바로 예류지질공원으로 들어갔습니다. 


대만 해양공원

▲ 날씨만 좋았으면 예쁜 사진찍기 좋은 곳일 것 같아요. 하지만 이날은 흐리고 바람도 많이 불었습니다.


▲ 곳곳에 저런 특이한 바위들이 있습니다. 다들 하나씩 골라서 사진 찍기 바빴어요.


▲ 예류지질공원에서 인기있는 바위중 하나인 하트바위 입니다. 이런 바위는 인기가 많아서 사진찍는 줄이 형성될때도 있습니다.



또 인기있는 바위로 사진에는 없지만 여왕바위도 있습니다. 이런 인기있는 바위들은 관광객들이 많을 때를 대비해서 사진 찍을 수 있도록 똑같이 생긴 모형을 공원 입구에 만들어 놨습니다.


▲ 진짜인지 가짜인지 판별하기 어려운 화석도 있길래 찍어봤습니다. 저는 진짜처럼 보였는데 일행은 아니라고 합니다. 이곳에 너무 생뚱맞게 있기도 하고요.


▲ 별것 아닌 것 같은데도 처음 보는 관경이라 야류해양공원은 인기가 많은 것 같아요. 


▲ 파노라마로 찍어봤습니다. 패키지면 1시간 반, 자유여행으로는 2시간정도면 여유롭게 다 돌아볼 수 있습니다.


▲ 나오는 출구에 이렇게 먹거리, 기념품 등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대만 예류지질공원은 이렇게 끝났고 이곳에서 점심을 먹습니다. 점심은 현지식입니다. 바다근처라서 그런지 해산물 중심으로 나왔습니다. 저는 해산물을 싫어해서 별로였지만 가족들은 나름 잘 먹은 것 같아요. 점심메뉴에 대해서 다음 포스팅에 자세히 사진으로 보여드리겠습니다.


▼▼ 추천글 ▼▼

비트코인으로 돈벌기

비타민젤리, 7가지 비타민 섭취가능

남자 데오드란트 직구로 저렴하게

해외직구하면서 돈 돌려받고 계시나요? 이베이츠


반응형

댓글0